Capitoline

최신 글/댓글/이미지



 

 

 

 

 

로드보다는 클럽이 어렵다고 봅니다. 왜냐하면 클럽은 남자(경쟁자들)가 너무 많거든요.

'로드에서 중간만 해도 클럽에서는 고수다' 가 아니라
'클럽에서 중간만 해도 로드나 나이트에서는 고수다' 가 맞다고 봅니다.

 

강력한 사회적 스킬이나 뛰어난 와꾸가 뒷받침되지 않는 이상 클럽에서 대화를 이끌어내기도 쉽지 않고 게임을 이끌어나가기도 쉽지 않을 겁니다. 번호 따는거야 문제도 아니지만요. 어느정도 경험치가 쌓이면 K-Close 하는 것도 그리 어렵지 않을 겁니다.

 

클럽에서는 일단 옷차림과 스타일, 향수(여기서는 은은한 향수보다는 불가리 익스트림 등과 같은 첫향으로 섹스어필할 수 있는 향수가 좋은듯합니다) 등 외적 요소를 갖추는 것이 중요하고, 자신감있고 여유로운 바디랭귀지, 편안하면서도 강한 아이컨택, 그리고 과감하게 행동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때로는 마음에 드는 여자가 다른 남자와 부비중이면 그 여자의 손을 잡고 가로채보세요. 오히려 더 쉽습니다^^)

 

코디는 청바지+셔츠+베스트(옵션) 또는 헐렁한 바지(예를 들어 카고바지)+타이트한 티셔츠+비니모자 정도면 괜찮구요.

(키 작으시면 깔창 필수)

몸이 좋아보이거나 얼굴이 잘생겨보이게(주로 모자 이용) 코디하면 + 입니다.

저의 경우 주로 카고바지에 비니모자, IMFGLC 강사티셔츠(밝은색이 좋다곤 하지만 저는 눈에 안띄게 많은 사람과 놀고 싶어서^^)를 입고

보닌 모노다임 또는 오딧세이 스킨에 아르마니 매니아 향수를 쓰고 출격했었습니다.

 

'기본'이 갖추어지면 너무 멘트나 루틴에 연연하지 말고 구조에 따라 게임을 진행하세요.

 

구조는,

오픈 또는 부비부비 -> 1:1 상황으로 격리 -> DVD방 또는 MT로 데리고감

주로 이런 식으로 이루어집니다.

좀 안정적으로 가고 싶으면 술집에 갔다가 SEDUCTION PLACE로 이동해도 되구요.

늦어도 3~4시전에는 목표 타겟을 데리고 나가던지 해야합니다. 그 이상 끌면 끝물임..

 

구체적으로 말하면, 저의 경우 부비부비하다가 에어컨 좀 쐬자는 식으로 의자로 데리고 가서 1:1로 얘기+키노(주로 키스)하다가 어차피 이따가 들어올 수 있으니 잠깐 나갔다 오자는 식으로 말하여 은근슬쩍 DVD방으로 데리고 갔었습니다.

오로지 홈런이 목표라면 그 날 컨셉을 정해서 구라신공을 쓰는 것도 나쁘지 않습니다 ^^

 

번호따고 나갈 무렵에 문자 돌리는 것과.. 좀 간지가 있다 싶으면 바로 데리고 나가는 것.. 을 병행하세요.

 

제 경험상 클럽에서의 게임을 잘해나가려면 윙에 의존하기보다 혼자 즐기러 왔다는 마음가짐으로 놀면 더 잘 되더군요.

좀 자신감이 떨어진다 싶으면 롱 아일랜드 아이스티같이 '바카디151'이 함유된 칵테일(스팀팩이라고 하죠^^)을 진하게 한잔 들이킨 후 게임을 해보세요~

 

제가 군인이었을 때 클럽 게임이 가장 피크였는데(거의 갈 때마다 홈런이었고 강남엔비에서 하루동안 최대 쓰리런까지 해봤습니다) 그 이유는 '어차피 귀대하면 다시 볼 일 없는 사람들이다'라는 마음가짐으로 그냥 마음가는대로 편하게 행동했기 때문인듯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3 고통이 없으면 성취도 없다. [91] 클라우제비츠 2009.09.10 6700
22 관계의 다양성과 제가 연애와 삶을 바라보는 시각에 대하여.. [51] 클라우제비츠 2009.09.05 5487
21 자기만의 매력을 찾는다는 것.. [76] 클라우제비츠 2009.09.02 7802
20 ■ 픽업 윤리를 바로 세웁시다.. [86] 클라우제비츠 2009.06.24 7399
19 거절을 개인적인 것으로 받아들이지 말라. (09. 5. 4 이단헌트) [121] 클라우제비츠 2009.05.29 9388
18 보통 남자들이 내츄럴을 따라갈 수 없는 이유 (픽업아티스트로서의 믿음체계의 중요성) [133] 클라우제비츠 2009.03.18 12297
» 클럽에서 효과적인 행동 요령 답변 [42] 클라우제비츠 2009.03.02 7864
16 세계로 뻗어나가는 EH 컨텐츠.. [70] 클라우제비츠 2009.02.12 7792
15 세이노 칼럼 모음집입니다 [58] 클라우제비츠 2009.02.10 10554
14 10분 이상 고민하지 말라 [151] 클라우제비츠 2009.02.03 13554
13 저에게 쪽지로 상담/질문하시는 분들께.. [43] 클라우제비츠 2009.01.30 6529
12 10억 짜리 지폐입니다~ 지갑에 넣어 다니세요~ [76] file 클라우제비츠 2008.12.09 12351
11 올 크리스마스엔 이런 사랑.. [76] file 클라우제비츠 2008.12.06 8720
10 My FiIMFGLC VIP 부트캠프 Love Story.. [127] 클라우제비츠 2008.11.28 10869
9 여자를 끌리게 하는 남자의 매력 [47] 클라우제비츠 2008.08.04 8815
8 ROLE REVERSAL (역할 변경) [50] 클라우제비츠 2008.07.09 8402
7 FALSE DISQUALIFIERS (거짓자격상실) [46] 클라우제비츠 2008.07.09 8622
6 DHV 의 종류 [59] 클라우제비츠 2008.07.09 22017
5 키스 [51] 클라우제비츠 2008.07.09 16985
4 못된 남자들에게 배우는 10가지 유혹의 기술 [80] 클라우제비츠 2008.07.09 579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