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IMF/GLC에 처음 오시는 분들과 기존 회원분들께 드리는 글

(문화/에티켓에 대하여)

 

 

 

저는 이것이 상식적인 내용이라 다들 아실 것이며,

잘 지켜주실 것이라 생각하고 굳이 언급하지는 않았습니다만..

 

눈쌀 찌푸리게 하는 몇몇 분들이 있기에

기본적이지만 중요한 에티켓에 대해 몇자 적습니다.

 

 

 

가치..

 

 

"로마에 가면 로마의 법을 따라야 한다"는 말이 있습니다.

지금이 로마 시대도 아니고 무조건적으로 룰을 강요할 생각은 없습니다.

 

하지만 저희가 드리고자 하는 말씀은..

원칙은 존중하자는 것입니다.

 

IMF/GLC에는 우리만의 가치와 문화가 있습니다.

맨 왼쪽 상단에 필독공지로 항상 "핵심가치"라는 문구를 띄워놓았습니다.

 

그 중심에는 "존중"이라는 가치가 있습니다.

 

이것은 서로의 가치관이 다르더라도

다원성의 원리에 따라 서로 존중하라는 의미입니다.

이것은 남녀노소 어떤 분이 오시건간에 마찬가지로 적용되는 것입니다.

 

그런데..

 

꼭..

자신의 생각과 다르다고 해서

겉으로 그걸 직설적으로 표현하시거나 비꼬시는 분들이 계신데..

 

오픈 마인드로 자신의 의견을 개진하시는 것까지는 좋으나..

존중의 가치에 위배되는 것은 용납될 수 없습니다.

 

"그런 사람들에게도 일일이 존중의 미덕을 발휘해서 포용해야 하는거 아니냐?"

라고 말씀하실 수도 있는데..

 

맞는 말씀입니다만..

그럴 수 없는 것이 현실입니다.

 

이곳은 학교가 아니라 온라인 커뮤니티라는 점을 기억해주셨으면 합니다.

 

서로가 가지고 있는 한계..

 

상호존중의 미덕을 서로가 지키면서 극복해나갔으면 합니다.

 

특히..

트레이너들도 자신들만의 프라이버시가 있기 때문에

미니홈피 등을 뒤지거나.. 거기서 알게된 개인정보 등을 발설하고 다니는 등의 도가 지나친 행위는

역지사지의 관점과 성인으로서의 최소한의 기본적인 윤리관을 가지고 자제해주실 것을 당부합니다.

 

 

 

사람..

 

 

저희가 겪게 되는 가장 흔한 예가..

자신의 단편적인 경험들만을 가지고 어떤 단정적인 결론을 내리고는,

마치 자신이 스탭이라도 된양..

회원분들을 상대로 다음과 같이 말씀하시는 분들입니다.

 

"어차피 이런거 다 소용없다.

시간낭비 하지말고 열심히 스펙이나 쌓아라."

 

이것은 저희 모두를 바보로 만드는 이야기입니다.

 

그런 분들께 저도 직언드리겠습니다.

 

저희 커뮤니티 회원님들 중에 이미 스펙 좋으신 분들 많습니다.

 

4개국어 유창하게 구사하는 학생분부터..

한 달에 30억 버시는 사업가분도 봤습니다.

 

트레이너들 중에도 훌륭한 사람들이 많이 있구요..

 

오히려 일부 트레이너들이 하는 자기 PR이 여기서는 애교 부리는 정도에 불과합니다.

 

굳이 그런 말씀 안하셔도..

그런 말씀 하시는 분들보다 스펙 좋으신 분들 많으시니..

그런 말씀을 하시려거든 본인 수양/스펙 향상에 더 힘쓰세요..

 

 

 

커뮤니티..

 

 

저희 IMF/GLC 커뮤니티,

이제 설립된지 3년 넘었습니다.

그 전의 비공식적인 활동기간까지 합치면 약 4년입니다.

 

하루 아침에 만들어진 것도 아니고..

무수히 많은 사람들의 피와 땀과 노력이 들어간 결과물입니다.

 

스탭들은 자부심과 사명감을 갖고 커뮤니티를 운영합니다.

 

본업..

픽업..

운영..

사랑..

어느 하나도 놓치지 않기 위해 다들 열심히 치열하게 살고 있습니다.

 

그런 분들께 상처 주는 말들..

하지 않으셨으면 합니다.

 

없는 시간 쪼개가면서 글 써주시는 분들께..

덧글 하나라도 잊지 않는 배려하는 습관을 가진 IMF/GLC 여러분이 되셨으면 합니다.

 

 

 

회사..

 

 

여러분이 어디서 무엇을 보고 들었든간에..

적어도 저희 앞에서는 그 어떤 사람들/업체들과도 저희를 비교하지 말아주시기 바랍니다.

 

믿지 않으신다면 안타깝지만..

사랑하는 여러분들로부터 비교의 대상에 오르내리고 싶지는 않습니다.

 

 

저희도 사람이기에 앞 일은 어떻게 될지 모르는 거지만..

미래에 대한 자신감과 겸손함을 함께 견지하면서 현실에 임하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계신 분들은 아시겠지만..

저희는 밝은 면에 대해서는 즐거움을 함께 나누고,

어두운 면에 대해서는 솔직하게 밝히고 함께 해결하고자 했습니다.

 

저희에게는 저희 나름대로의 꿈과 비전이 있습니다.

 

완벽하다고 말할 수는 없어도..

많은 사람들에게 긍정적인 변화를 전해주었으며,

지금 우리가 할 수 있는 선에서 최선의 노력을 하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저희와 회사-고객의 관계에 계신 분들이라면,

애정어린 질타와 건설적인 조언을 함께 부탁드리며,

스탭-회원의 관계에 계신 분들이라면,

관심과 존중을 함께 부탁드리겠습니다.

 

 

우리는 회사를 운영하거나 경영하는 방법에 있어서도

사람과 원칙 중심으로 나아가고자 합니다.

 

회사의 사소한 문제부터 중대한 문제까지..

수습 트레이너부터 마스터 트레이너까지 자유롭게 의견을 나누는 것은 물론..

특히 보이지 않는 곳에서의 운영기반인 법무, 재무, 회계, 세무 등..

 

모든 부분에 있어서 최선을 다해 투명하게 운영하고자 노력하고 있으며,

사회적으로나 윤리적으로나 떳떳한 사람, 떳떳한 기업이 되기 위해 작은 것부터 고쳐나가고 있고,

부족하나마 장기적으로는 기업의 기본적인 책무로써 사회 공헌에 대한 부분까지도 염두에 두고,

시스템을 구축해나가고 있습니다.

 

 

 

비전..

 

 

우리의 비전에 대한 이야기입니다.

 

간혹..

 

네이버 카페 하나 운영 하는 정도로 라이프스타일과 자기계발에 대해 운운할 자격이 있는가?

 

라고 말씀하시는 분들이 계신데..

 

그것은 네이버 카페를 운영하는 수십만 운영자들을 바보로 만드는 소리입니다.

 

어차피 넓은 안목을 가지신 분들은 그런 말씀 하시지도 않으실 것이라 믿습니다.

그렇다고 다른 모든 사람들이 틀렸다는 건 아닙니다.

행여라도 오해가 있으실까봐 말씀드립니다.

 

회사의 실적이나 재무 상태에 대해서 밝히는 것은 저희로서도 상당히 민감한 부분입니다.

 

높은 목표를 바라보고 있으며..

경쟁자의 위협에 대해 항상 신경을 써야 하는 것이 현실이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저희는 해마다 빠르게 성장하고 있으며,

많은 위기상황들에 대해서도 잘 극복해왔고,

지금은 세계 유수의 대기업들과 네트워크를 구축해나가고 있습니다.

사업 전략을 위해 수면 위로 드러나지 않고 있을 뿐,

더 큰 도약을 위해 수면 아래에서 기초를 다지는 중입니다.

 

결과는 바로 앞에 있지도 않지만.. 그렇다고 그리 먼 훗 날에 있지도 않을 것입니다.

그로부터 오게 되는 혜택 또한 여러분께도 돌려드릴 계획입니다.

 

저 개인적으로도 본업과 IMF/GLC 운영 두 가지를 다 하기 위해서..

무엇보다도 제가 약속했던 것들을 지키기 위해서..

눈 코 뜰 새 없이 바쁘고 치열한 시간을 보내고 있습니다.

 

외부 사람들이 말하는 사회적 지표와 같은 것들에는 초연해진지 오래되었고, 별로 신경쓰지도 않는 것이 현실입니다.

되려, 내부적으로 확립한 자체적이고 절대적인 기준들을 충족하기 위해 고군분투하고 있는 실정입니다.

 

일부 사람들이 저희를 보는 시각..

 

네이버 카페에서의 시기를 잘 잡은 마케팅,

픽업 컨텐츠 독점,

원래부터 외모/스펙이 뛰어난 강사진,

화려해보이는 글들..

 

저희가 누구보다도 잘 알고 있으며, 이미 수년 전부터 인지해오던 것들입니다.

하지만 그것은 빙산의 일각-지극히 일부분에 불과하다는 말씀을 드리고 싶습니다.

 

단적인 예로,

지난 네이버 사태로 인해 우리 카페의 무려 7만개에 달하는 글이 삭제되어 검색노출이 30%선까지 하락하였지만,

여러 스탭들의 노력으로 불과 일주일도 채 되지 않아 95% 복구 및 사이트 개설,

일부 이전 작업만 하면 되는 상태로 회복하였습니다.

이는 우리가 대부분의 리스크에 대한 예측과 준비가 이미 이루어져 있기 때문에 가능한 것입니다.

 

 

 

끝으로..

 

꾸준한 신뢰를 보여주시는 여러분들께 감사의 말씀을 전해드리며,

우리가 지금까지 해왔던 말들이 전혀 헛된 말들이 아니었음을,

그리고 앞으로도 실천과 결과로써만 증명하겠노라고만 언급하며 이만 마치겠습니다.

 

EH.

 

 

 

  • ?
    Johnny Depp 2011.11.04 05:52
    건승하세요
  • ?
    자뽀 2011.11.04 07:58
    앞으로도 더 열심히 활동 하겠습니다 항상 고생 해주셔서 편하게 이용하고 배우고 얻어 갑니다 감사합니다^^
  • ?
    coddy 2011.11.04 08:23
    저는 여기가 진짜 집같습니다 ㅋㅋㅋ....
  • ?
    jokergt 2011.11.04 08:39
    항상승리하시길..!
  • ?
    유노 2011.11.04 08:49
    명심하겠습니다.
  • profile
    유니크 2011.11.04 11:08
    1년 전에 픽업을 접하고 정모를 통해 이단헌트님을 뵙고 카페에 가입된 것만으로
  • ?
    엑시아 2011.11.04 18:13
    동참!! 좋은글, 알려야될 글일수록 추천과 댓글은 필수죠.ㅋ ^^
  • ?
    One 2011.11.04 18:27
    저도 동참하겠습니다 ^^ ㅎㅎ
  • ?
    NNN 2011.11.04 11:24
    좋은 활동 기대할게요^^
  • ?
    Namyraf 2011.11.04 11:45
    정말 든든합니다.
  • ?
    shasaa 2011.11.04 11:50
    집이다 집~~~
  • ?
    2011.11.04 12:41
    화이팅요!
  • ?
    Bull 2011.11.04 17:36
    누차 적는 댓글이지만.. imf/glc 회원이라는것에 자부심을 가집니다.
  • ?
    짱비 2011.11.06 02:50
    논리정연하면서 이해하기 쉬운글

    8만의 회원을 이끄는 사람은 뭔가 다르긴 하군요.
  • ?
    싼도님 2011.11.06 18:58
    우와~여기는 신세계인가요?ㅋㅋ
  • ?
    만류귀종 2011.11.07 05:03
    믿습니다
  • ?
    러브스왓 2011.11.10 00:34
    화이팅입니다!
  • ?
    훈련병 2011.11.10 11:55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보이지 않는 허상이라는 측면 많다고 봐요.
    그 허상 속에서 많은 사람들이 내 뱉은 말도 어쩌면 허상일 뿐이라고 생각도 해봅니다. 손에 잡히 않는.
    실제를 접하지 못한 사람들의 허상...
    내가 너무 멀리 갔나?ㅎㅎ
  • ?
    키사메 2011.11.12 20:32
    아아아... 이건 뭔가 뒤통수 제대로 맞는 느낌입니다.
    어떻게 더게임이라는 소설을 읽고, 어떻게 웹툰에서 여자를 유혹하는 방법을 보고 댓글에 달려있는 작은 주소로 들어왔는 이 싸이트에서.. 이단헌트님의 글을 읽고 뒤통수를 아주 제대로 맞은것 같은 느낌이 드는군요. 만류귀종 .. 이 맞나? 이 사자성어가 여기 맞는 글인지는 모르겠지만, 모든 길의 끝은 하나로 이어진다고 하죠.. 연애, 공부, 취미 등등.. 어떤것이는 최고였던 사람은 다른일을해도 주변사람들이 저사람을 해낼꺼야 라고 하죠.. 그렇지만 나는 정말 나를 다시 돌아봐야할것 같군요,
    ' 넌 열심히 하고 있나? '
    ' 넌 무엇을 하였나'
    ' 넌 무엇을 성취했나'

    답할수 있는게 없군요..

    이글을 쓰고도 제가 아무것도 하지 않을것 같은 걱정이 드는군요

    나의 인생을 멋지게(?) 만족하며 살기위해서는,
    다른누구를 경쟁하는것도 아닌, 자기 자신과 게으름과 눕고자하는 생각인텐데 말이죠
  • ?
    올챙이 2011.11.16 21:00
    든든하네요!
  • ?
    707 2011.11.17 21:45
    좋은 말입니다. IMF/GLC가 더 많이 발전해서 사람들에게 더 좋은 영향력을 행사하길 기원합니다.
  • ?
    wizbaybiz 2011.11.20 15:20
    맘에 와닿네요..
  • ?
    뉴벤처엔터테인먼트 2011.11.25 18:09
    동참!
  • ?
    crazyjun2 2011.11.26 17:11
    동참
  • ?
    테라인 2011.11.27 00:32
    ㅇㅇㅇㅇㅇㅇㅇㅇㅇㅇㅇㅇㅇㅇㅇㅇㅇㅇㅇㅇㅇㅇㅇㅇㅇ
  • ?
    미스터프린스 2011.11.27 09:39
    이제부터 새로운 공부하는 마음으로....쵬을 잃지 않는게 가장 중요한거 같습니다.
  • ?
    로토 2011.12.01 04:01
    예 알겠습니다
  • ?
    바른생활 2011.12.05 16:56
    글 잘쓰시네요 동감합니다
  • ?
    H공백 2011.12.10 21:09
    아진짜..이런글때문에 떠나질못하는것같네요. 감사합니다.
  • ?
    epiphany69 2011.12.13 05:18
    멋있습니다.
  • ?
    짜응 2011.12.13 21:47
    멋진 글입니다!
  • ?
    백일몽 2011.12.17 03:40
    알겠습니다~
  • ?
    긴하진순 2011.12.25 17:09
    좋다~~ ㅎ
  • ?
    은가비 2011.12.25 21:20
    네 ! 명심하고 다시금 한번 새겨 듣겠습니다. ㅎ
  • ?
    히카루 2012.01.03 13:41
    잘읽었슴다
  • ?
    카이리 2012.01.10 19:41
    안목있는사람이라면 알것이라 믿습니다. ^^
  • ?
    달빛노래 2012.01.26 16:50
    참고하겠습니다!
  • ?
    아로하 2012.02.14 16:01
    깨달음의 정천을 일깨우고 있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9 不惑, 그리고 耳順 35 클라우제비츠 2012.01.23 6194
38 거절을 개인적인 것으로 받아들이지 말라. (09. 5. 4 이단헌트) 118 클라우제비츠 2009.05.29 6381
37 인생을 살면서 가장 중요한 것.. 134 클라우제비츠 2009.12.11 6850
36 주도적으로 산다는 것, 그리고 110%의 인생을 산다는 것. 138 클라우제비츠 2010.11.17 6978
35 10억 짜리 지폐입니다~ 지갑에 넣어 다니세요~ 75 file 클라우제비츠 2008.12.09 7104
34 ■ 픽업 윤리를 바로 세웁시다.. 86 클라우제비츠 2009.06.24 7108
33 픽업은 배우되, 픽업아티스트가 되지는 마라. 103 클라우제비츠 2011.06.30 7477
32 DHV 의 종류 58 클라우제비츠 2008.07.09 7697
31 보통 남자들이 내츄럴을 따라갈 수 없는 이유 (픽업아티스트로서의 믿음체계의 중요성) 131 클라우제비츠 2009.03.18 8609
30 "무슨 책부터 읽어야 하는가"라는 물음에 대하여.. 82 클라우제비츠 2011.05.20 8760
29 "어른이 되라." 33 클라우제비츠 2011.12.24 9790
28 라스 베가스를 떠나며.. 59 file 클라우제비츠 2011.10.14 12412
» IMF/GLC에 처음 오시는 분들과 기존 회원분들께 드리는 글 (문화/에티켓에 대하여) 38 클라우제비츠 2011.11.04 13313
26 Nihilism 1 클라우제비츠 2012.07.25 14850
25 세이노 칼럼 모음집입니다 57 클라우제비츠 2009.02.10 14871
24 진정으로 살아간다는 것.. 50 클라우제비츠 2012.01.29 16652
23 [입장] "짝" 방송과 관련한 본 커뮤니티의 입장 25 file 클라우제비츠 2012.07.28 17084
22 픽업 기술과 스펙의 관계 26 클라우제비츠 2011.09.06 17880
21 픽업과 인생에서 한 단계 진보하는 방법.. 181 file 클라우제비츠 2011.08.06 18046
20 Responsibility 13 클라우제비츠 2012.07.14 19199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Next
/ 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