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3369 추천 수 12 댓글 69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듣는 태도를 보면 그 사람의 그릇을 알 수 있다.

 

세계적인 억만장자 도널드 트럼프가 진행하는 유명한 TV쇼인 "어프렌티스"를 보면, 도널드 트럼프가 견습생(Apprentice) 한 명을 떨어뜨리며, 시니컬한 말투로 다음과 같이 말합니다.

 

"다른 사람의 말을 잘 들을 줄 아는 것은 정말로 중요해. 아니, 그것은 인생에서 제일 중요하지."

 

저는 항상 이야기합니다. "버릴 수 없다면 가질 수 없다." 저는 다행히 모든 것을 잃어버렸던 경험도 있고, 모든 것을 누려본 경험도 있어서 각자가 특별할 것이 없으며, 모든 일을 자신의 힘만으로 예측하거나 제어할 수 없기에 고민해봤자 소용없다는 것을 알고 있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모든 일에 대하여 무념무상으로 임하는 편입니다. 그리고 그것이 대체로 더 좋은 결과를 부릅니다.

 

잃어버릴 것이 많은 사람은 항상 망설입니다. 소위 말하는 AA가 생깁니다. 이는 굳이 픽업에 국한된 얘기가 아닙니다. 어떤 것을 버릴 각오가 되어 있지 않으면, 새로운 무언가를 가질 수 없습니다. 무언가를 쥐기 위해서는 먼저 그 손을 펴야 합니다. 마찬가지로, 새로운 지식을 습득하기 위해서는 가장 먼저 자신이 가진 선입견을 버려야 합니다. 그렇지 않으면 새로운 개념을 완전히 이해할 수 없습니다.

 

저에게 픽업을 배우러 온 사람들 중에 어떤 사람은 매우 빠르게 발전하고, 어떤 사람은 매우 느리게 발전합니다. 그 차이를 가르는 핵심적인 요인 중 하나는 바로 듣는 태도입니다. 후자에 속한 사람들 중에 어떤 사람은 저를 "대한민국 최고의 픽업아티스트에게 배우게 되어 영광입니다"라고 추켜세우면서도, 저의 말을 하나도 귀담아 듣지 않습니다. 참 아이러니합니다.

 

제가 그 분들께 드리는 조언 하나하나는 제가 수년간 픽업에 대하여 보통 사람이 상상할 수 없을 정도의 시간과 노력, 그리고 막대한 비용을 투자해 복잡한 현상들을 최대한 단순화하여 얻어낸 깨달음들입니다. 매번의 달림마다 종이에 일일이 적어가며 피드백을 하여 마음 속에 새긴 지식들입니다. 그것을 머릿 속으로 대충 자신의 살아온 경험에 비추어서 곱씹어보고 하루이틀 후에 까먹는다면 가르칠 맛이 뚝 떨어집니다. 이런 사람에게 아무리 좋은 지식을 가르쳐준들, 소용이 있을까 하는 의문부터 생깁니다.

 

인생에서의 성공이란 결국 특별함이 아니라 평범함을 얼마나 철저히 실천하는가에 달려있다는 것을 다시 한 번 깨닫게 됩니다. 우리는 누구나 1, 2만원의 돈으로도 서점에서 각 분야에서 세계 최고가 된 사람들의 책을 구입하여 그들의 조언을 얻을 수 있습니다. 이는 불과 몇십년 전만 하더라도 상상할 수 없는 혜택입니다. 감사하는 태도를 지니십시오. 그것을 대충 머릿속으로만 생각해보고 그친다면, 당신의 인생에는 아무런 변화도 없을 것입니다.

 

우리가 음식을 하나 먹더라도, 소화하는데 걸리는 시간이 몇시간이 족히 걸립니다. 그러나 그보다 중요한 "지식"을 소화하는데 걸리는 시간이 고작 몇초에 불과하다면, 그 사람의 태도는 심히 잘못된 것입니다. 안다고 생각하면 아직 모르는 것입니다. 아는 것이 깊이 체화되어 모르는 것과 같은 상태가 될 때, 비로소 알게되는 것입니다.

 

- 첨언

 

듣는 태도와 마찬가지로, 다른 사람의 시간, 물건, 일 등을 어떻게 다루느냐도 매우 중요합니다. 세상의 모든 일은 자기 혼자서 하는 것은 아무것도 없습니다. 궁극적으로, 모든 일이 다른 사람과 연관된 일이죠. 다른 사람의 호의에 감사할 줄 모르거나, 다른 사람의 일이라고 해서 아무렇게나 처리한다면, 그 사람은 결코 성공하기 힘들 것입니다.

 

- EH

 

 

 

  • ?
    overtake 2011.02.20 22:45
    명심합니다늘
  • ?
    초우월 2011.03.07 19:17
    참... 명상을 얼마나 해야할지...
  • ?
    고기먹자 2011.03.08 18:45
    이단헌트님 감사합니다
  • ?
    the B 2011.03.25 09:59
    무언가를 잡기위해선 손을 펴야한다... 와닿습니다!
  • ?
    티션 2011.04.02 23:58
    좋은글 잘읽었습니다
  • ?
    chigani12 2011.07.03 12:06
    받는 사람의 가치를 모른다면 그건 시간낭비에 불과하다. 담아갑니다
  • ?
    Especial 2011.07.04 12:53
    어떤 것이 소중한 가치를 지니고 있다는 것을 진정으로 안다면, 그것을 결코 간과할 수 없다고 생각합니다.
    그들이 대강대강하는 태도를 보이는 것도 진정으로 그 가치를 모르기 때문이겠죠.
  • ?
    레이저 2011.08.13 15:11
    마지막 세 줄이 저를 채찍질하게 만드네요
    이렇게 좋은글도 한번보고 말까봐 걱정이네요
    프린트해서 체화시키겟습니다
  • ?
    해캄 2011.08.17 14:58
    언제나 이 정도면 알고있다고 생각했었네요..
  • ?
    찌롱 2011.08.19 06:01
    감사합니다
  • ?
    뚜랑이 2011.08.23 22:01
    마음이동요하네요 ^^
  • ?
    충스 2011.10.04 12:33
    경청~ 쉬운것 같지만 아주 어렵네요 연애를 하기위해서 심리학책 연애책 커뮤니티 책등 많이 읽었지만 그 ㄷ때문에 다른 지식을 들어도 색안경을 끼고 보게되네요 귀로 듣지만 머리에서 막앗는데... 이제부터라도 구로 듣고 어리로 이해해서 가슴에ㅣ 새기는 연습을 게을리하면 안될것같네요 일깨워 주셔서 감사합니다~
  • ?
    니캉내캉 2012.01.26 01:51
    잘봤습니다.
  • ?
    약수역 2012.02.02 18:46
    감사합니다
  • ?
    철이에요 2012.02.09 16:59
    감사합니다
  • ?
    철이에요 2012.02.09 16:59
    감사합니다
  • ?
    아로하 2012.02.13 16:18
    요즘들어 제 자신의 문제점을 하나하나 살펴볼수 있어서 다행이라고 생각합니다
    헌트님이 말씀하신 나<가족<친구,인연<세상 이라는 구도에서 역시나 문제점은 있더군요
    겸허하게 받아드리고 하나하나 고쳐나가겠습니다
  • ?
    텐도 2012.02.14 10:19
    좋은글 잘읽었습니다.
    요새 칼럼들을 유심히 읽고 있지만 왠지 빨리 이해해서 체화 시키자는 마음만 가지고
    그것의 중요한 부분만 읽고 나머지는 설렁설렁 이해하려고만 했네요
    반성하게됩니다..
  • ?
    BBmong 2012.05.07 00:24
    평범함을 완벽하게 해내는 것 그걸 우린 비범이라고 부르지요.
    비범함의 본질은 평범함이라는 평범한 진리... 이걸 아는 사람 과연 몇일런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9 IMF가 최고일 수 밖에 없는 이유 38 클라우제비츠 2011.04.10 3120
78 ☆★☆★ 오늘은 이단헌트님 생일입니다 ☆★☆★ 89 세이지 2011.04.07 2529
77 무엇을 해야 할지에 대해 고민하는 사람들에게.. 91 클라우제비츠 2011.04.02 4835
76 최근 논란에 대한 저의 입장.. 39 클라우제비츠 2011.03.31 4129
75 What is CosmoSexual Lifestyle? - 코스모섹슈얼 라이프스타일이란 무엇인가? - 인생을 제대로 즐기는 방법 106 file 클라우제비츠 2011.03.12 19708
74 믿음체계와 잠재의식의 비밀.. 29 클라우제비츠 2011.02.21 3190
73 "Cosmosexualism", 삶과 사랑의 완벽한 균형을 위한 비밀 135 file 클라우제비츠 2011.02.16 6201
72 EH Method 출시일에 관하여.. 39 클라우제비츠 2011.02.01 3197
71 국내 픽업계에 대한 單相, 그리고 IMF가 지향하는 방향에 대하여.. 45 클라우제비츠 2011.01.21 2865
70 질문 받습니다. 44 클라우제비츠 2011.01.14 2736
69 늦은 새해 인사. "To the world!" 37 클라우제비츠 2011.01.08 2070
68 - 2기 트레이너 모집에 지원해주신 분들께.. 10 클라우제비츠 2011.01.08 2389
67 장사와 사업의 차이, 그리고 나날이 커지고 발전하는 IMF. 93 클라우제비츠 2010.12.23 2969
66 영화 "Social Network"를 보면서.. 31 클라우제비츠 2010.12.04 3130
65 사업을 한다는 것.. 61 클라우제비츠 2010.12.03 3501
» 듣는 태도를 보면 그 사람의 그릇을 알 수 있다. 69 클라우제비츠 2010.11.17 3369
63 주도적으로 산다는 것, 그리고 110%의 인생을 산다는 것. 138 클라우제비츠 2010.11.17 7012
62 자신감과 겸손의 균형. 31 클라우제비츠 2010.11.17 2661
61 자신의 한계는 스스로 정하는 것이다. 18 클라우제비츠 2010.11.17 2267
60 픽업계에 지각변동이 예상되네요.. 37 클라우제비츠 2010.11.04 356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Next
/ 6